아침 일찍 비행기로 도착한 터키..

한국인이라고 단지.. 코리안? 이러더니 입국 도장을 쿵 찍어주던 기억
..
10
달러 환전했더니 천만리라나 되는 거대한 돈을 줘서 당황하던 것
..
눈만 마주쳐도 잉크해주던 멋진 터키 남자
..
영어도 잘 모르면서 길 알려주겠다고 자기 차까지 노쳐버린 친절한 아저씨
..
술탄 아호멧에 도착해서 멀리 보이는 불르 모스크
..

이런 것들이 터키의 첫 인상이랄까
...

호텔서는 터키 티비를 많이 봤는데.. 정서가 우리랑 비슷하단 느낌도 받았고.. 왜 이렇게 코믹한 선전들이 많은지.. 기억이 많이 난당
..

상호가 소개해준 로이스 선교사님의 엄청난 도움을 받아서 ㅎㅎ 잘 지냈다는~

신세만 지다가 컴퓨터를 프린터와 연결하여 인쇄 가능케 하여 밥값을 하였다 ^^v
선교사님들 뵐 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먼 땅에서 하나님을 위해 열심히 하시는 아름다운 모습에 감동을 받는당.. 그리고 그런 멋진 사명과 함께하는 여러가지 어려움들을 직접 보기도 하고 말이지... 선교사님 댁에서는 맨날 엿본는 터키인들 때문에 당하는 고충을 몸소 체험하며~ 커텐을 달아드림... ㅎㅎ



1억원이당!


유럽 대륙을 지나.. 아시아 대륙으로.. 향하는.. 보스포러스해협


불루 모스크


전차 경기장으로 사용 되었다는.. 광장의 또다른 오벨리스크..
무게가 30톤이라던가.. 그동안의 많은 지진과 풍파에도 끄떡 없었답니다



바자르~


이것이 바로 그 유명하신 소피아 성당!





-------------------------------------------------------------
여행 일시: [2004]0715-0718 & 0729
여행 국가: Turkey
여행 도시: Istanbul
홈페이지 :
http://hope.ne.kr/www/bbs/view.php?id=trip_board&no=35
Posted by 어복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