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여름... 아르헨티나의 시원한 이과수 폭포 사진으로 12호를 시작합니다^^




더 많은 사진 보기 (아래를 클릭하셔서 새 창으로^^)
이과수 폭포 아르헨티나 쪽 악마의 목구멍: http://hope.ne.kr/www/bbs/view.php?id=trip_board&no=182



1.최근소식
1) ESF에서 강의


후배들을 위한 강의 http://shareblessing.com/257 ("그러나 너는 배우고 확신한 일에 거하라 -딤후3:14")

제 마음의 고향인 ESF에서 군대에 다녀온 복학생과 취업을 앞둔 학생들을 대상으로~
믿음의 선배로서 도움이 될 만한 내용들을 강의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습니다.
강의 내용은 자신이 배우는 것들을 인터넷에 정리하고 블로그를 활용할 것을 권유하였는데요
저에게는 이 기회가 참 기쁘고 행복한 것이였는데... 후배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적어도 저에게 메일 주소를 알려준 친구들이 몇 있으니 앞으로는 유통 메일로 소통이 있었으면 좋겠구요 ㅋ
나눌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기쁨이 되는지 행복한 경험이였습니다^^


2) GBS 엠티
지난 유통 11호의 오공민 리더조 기억하시죠? 조원들과 함께 1박 2일 엠티를 다녀왔습니다

1. 금요일 저녁 시간에 모여 함께 식사 후 장보기~
2. 교대 프로비스타 호텔에서 해뜨기 전까지 밤새 진지한 이야기^^;
3. 토요일 점심먹고 63 빌딩 투어

MT 외에도... 3월부터 다른 조보다 빡세게! 열왕기상하 성경 공부를 마쳤습니다^^
그런데 함께할 시간이 7월 한 달 밖에 안남아서 벌써부터 아쉽습니다 ㅠㅜ
있을 때 잘하라는 말이 있는데,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해 더 사랑하려고 합니다.


3) 현대카드 방문 -아는 만큼만 보임
현대카드를 '다시'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무슨 소리냐구요?

현대카드가 디자인 경영 우수 기업인 것 아시는분?
2002년 2%도 안되는 시장 점유율이 3년만인 2005년에는 13%로 뛰었다고 하네요. 다른 여러 요소들도 있지만 정태영 사장님의 디자인 경영이 많은 영향력을 끼쳤죠.
http://shareblessing.com/270

제가 하려는 이야기는 이게 아니라 ㅋ
ESF 선배님이신 박종익 학사님이 현대카드에 근무하고 계셔서 예전에 이미 방문했던 적이 있었습니다. 그 때는 점심 얻어먹는 것에만 집중하여  현대카드 사옥에 가서 아무 생각이 없었지요

그런데 KT 블루보드 활동을 통해 디자인 경영 우수 사례인 현대카드에 대해 공부하고 다시 방문해보니~ 모든게 달라보이더라구요..^^; 건물은 그대로 있을 뿐인데 말이죠...

아는 만큼 보이는 것 같다는 생각도 들고... 
열린 마음, 배우고자 하는 겸손함으로 살아야할 것 같습니다!



2. 유통
1) 닉 부이이치

W (2008세계의현장)닉 부이치치
 
(만약 동영상이 안보일 경우 클릭해서 보기: 
http://shareblessing.com/258
)


제가 아직 팔과 다리를 갖게 해달라고 기도하느냐고요?

제가 아직도 팔다리를 갖고 싶어 하느냐고요? 네 사실 그렇습니다.

하지만 신이 주시지 않는다고 해도 크게 실망하지 않을 겁니다.

제가 제 삶에 만족하고 있기 때문에 괜찮습니다.
신은 저에게 너무나 위대한 사명을 주셨습니다.
신의 영광과 사랑에 대한 저의 이야기를 통해
사람들의 마음이 변화하는 모습을 보는 것은 정말 아름다운 일입니다.

God does not seek out our capabilities to serve Him
He seeks out our AVAILABILITY! -Zechaniah4:6

So he said to me, "This is the word of the LORD to Zerubbabel:
"Not by might not by power, but by my spirit,' says the LORD Almighty
-Zechaniah4:6  (NIV)


닉부이치치가 이런 생각과 비전을 가지게된 것은 목사님이셨던 그의 부모님 덕분이였는데요,
하나님의 사랑과 말씀으로 사람을 세우는 것이 얼마나 위대한 일인지 깊이 깨닫게 됩니다.

 
스포츠 서울에 호주판 '오체불만족' 이라는 기사로 소개가 되었네요~ 한 번 읽어보셔도 좋을 듯^^
클릭: 호주판 '오체불만족', 훈훈한 감동…"장애도 나에겐 축복"


2) 새옹에게서 배우는 삶의 지혜

작은 일에 일희일비하게 되는 것이 인지상정입니다. 생각한 대로 일이 진행되지 않을 때 한없이 조급해지기도 합니다. 개인브랜드를 만들어가는 일은 긴 호흡으로 가는 일입니다. 굳건하게 중심을 잡고 뚜벅뚜벅 걸어가야 할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새옹의 태도가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어떤 늙은 농부에게 말이 한 마리 있었는데, 어느 날 그 말이 도망을 치고 말았다. 그 말이 노인의 유일한 재산이라는 것을 아는 이웃들이 찾아와서 위로를 하자, 그 노인은 "이 일이 나쁜 일인지 좋은 일인지 어떻게 알겠나?"라며 위로를 거절했다. 실제로 며칠 후에 그 말은 돌아왔고, 그것도 혼자 온 것이 아니라 튼튼한 야생마 한 마리까지 데리고 왔다.  이에 친구들이 기뻐하며 축하하려 하자, 노인은 다시 길흉을 알 수 없다며 축하를 거절했다. 아니나다를까 며칠 후에 노인의 아들이 야생마를 길들이려다 떨어져 다리가 부러지고 말았다. 그러자 친구들은 또 다시 위로를 하려 했다. 이에 노인은 또다시 좋은 일인지 나쁜 일인지 알 수 없다며 위로를 받지 않았다. 신기하게도, 이번에는 몇 주가 지난 후 전쟁이 발발하여 건장한 청년들이 강제 징집당했는데, 노인의 아들은 다리를 다친 이유로 그 징집에서 면제되었다.

photo by nancyb

이처럼 어떤 일이 좋은 일인지 나쁜 일인지 판단하는데에는 시간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때론 평생 혹은 그 이상의 시간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지금도 중국인들의 존경과 사랑을 받고 있는 고 저우언라이(周恩來) 총리는 '프랑스 혁명이 바람직한 것이었는가'에 대한 질문을 받고 '지금 이야기 하기에는 너무 이르다 It's too early to tell'라고 답을 했습니다. 200년 가까운 시간이 지났음에도 판단하기 어려운 문제가 분명히 존재했던 것입니다. 

살다 보면 좋은 일도 일어나고 나쁜 일도 일어납니다. 지혜를 얻어갈 수록 좋은 일에 경망하지 않고 나쁜 일에 쉽게 좌절하지 않을 수 있겠지요. 가고자 하는 길에 남다른 확신을 가질 수 있다면 좀 더 지혜로운 사람이 되리라 믿어봅니다. 여기 모이신 모든 분들과 더불어 자신감과 용기를 나누고 싶습니다. 

출처: http://www.sierra40.com/228  [ 미래공방 김태진 교수님 http://futurelab.kr/ ]


3) 블로그서밋 2009, 소셜 미디어
블로그에 대해서 알아갈 수록 참 재미있는 것 같습니다.
KT 회사 차원의 블로그 운영 고민을 같이 하게 되어 에델만 코리아의 이중대 이사님의 조언도 듣고,
블로그 관련 행사에도 참여하여 열공하고 있답니다^^
(복민이의 유통 메일도 복민이의 지인들과 소통하기 위한 소셜 미디어의 한 방법이였던거죠^ㅇ^)

제가 가장 주목하는 부분은 '소통' 이라는 개념인데요.
소셜 미디어가 발전할 수록 개인들과의 소통 뿐만 아니라
개인과 기업, 정부, 단체 등과의 소통이 점점 많이 일어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의 서거로 인해 '소통'의 중요성에 대해 더 많이 생각을 하게 되었었구요...

행사에서 가장 재미있던 사례 발표는 '국방부의 동거동락' (http://mnd9090.tistory.com/) 이였는데,
딱딱하고 경직된 조직에서 블로그를 운영한다는 것 자체가 신기했고, 

시행착오를 겪으며 사람들과 소통하며 노하우를 쌓아가는 모습이 참 보기 좋았습니다.



  
이 사진 자료는  블로그서밋 2009 행사의 국방부 발표 자료임을 밝힙니다.

그나저나...

과도하게 온라인 세상에 빠지지 않도록 노력을 해야할 것 같습니다^^;
우리의 진정한 삶과 Social Life는 온라인이 아니고 오프라인에 있기 때문입니다 ㅋ
에릭 슈미트 기사: http://blog.ohmynews.com/sultanyj/279228
소셜 Life에 대한 글: http://goodgle.kr/178
블로그산업협회: http://bbakorea.org/


4) 복민이의 유통 이벤트
 

  2009년 5월,6월 이벤트 선물 받는 정란누나, 선영이
  (사진은 동의를 얻어서 올리니 부담갖지 마시구요^^; )
복민이의 유통에 대해 자신의 소식을 포함한 답장을 열심히 보내주신 분들께 매달 선물을 드리고 있습니다.
유통 메일에 대한 소통과 나눔을 더 풍성히 하기 위해 앞으로 이벤트를 강화할 생각입니다^o^
선물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책인 장경철 교수님의 기쁨을 유통하는 삶 이였습니다 


3. 기도제목
1) 하나님 신뢰
"사람이 마음으로 자기의 길을 계획할지라도 그의 걸음을 인도하시는 이는 여호와시니라 -잠언16:9"
하루 하루 나의 걸음을 인도하시는 하나님을 신뢰할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려요^o^

답장으로 기도제목 보내주신 분들위해 기도하고 있는거 아시죠? 그럼 다음 호에 뵐게요~


길게 쓸 내용이 없어 메일로 답장을 안주셨던 분들...
네이버에서 로그인하기 귀찮아서 댓글 못다셨던 분들...
자신의 블로그 내용을 연결하고 싶으신 분들은~~~
모두모두 댓글 팍팍~ 클릭: http://shareblessing.com/258


--------------------------------------------------------------------------------
홈페이지 : http://hope.ne.kr
블로그 : http://shareblessing.com
메일링을 하는 이유? : http://shareblessing.com/notice/2

Posted by 어복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esa.tistory.com 호련 2009.07.06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받았어요 *^^*폭포 넘 멋있어요+_+)

  2. jessica 2009.07.07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봤어염..
    역쉬 여전히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하시고 계시네염 ~~ 좋아보이세염!!

  3. 2009.07.07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부터 너땜에 울었잖아ㅜㅜ 아니, 닉부이치치때문인가? ㅋ 이번 축복의 유통은 감동과 감사의 유통이었다^^ 너무 많은 것을 가지고 있는데도 감사할 줄 모르는 나를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었어~

  4. 2009.07.07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장 보냈다~

  5. 규선 2009.07.07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을 보면서..많은 생각을 하게됐어요.
    지금 나의 모든게 축복임을 느끼게 되네요.
    고마워요. 축복을 나눠주셔서요. 샬롬!

  6. 소연시대 2009.07.08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옹지마] 아티클 읽다가 생각나는 말씀이 있네요.
    =================================================
    1. 천국은 마치 품꾼을 얻어 포도원에 들여보내려고 이른 아침에 나간 집 주인과 같으니
    2. 그가 하루 한 데나리온씩 품꾼들과 약속하여 포도원에 들여보내고
    3. 또 제삼시에 나가 보니 장터에 놀고 서 있는 사람들이 또 있는지라
    4.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 내가 너희에게 상당하게 주리라 하니 그들이 가고
    5. 제육시와 제구시에 또 나가 그와 같이 하고
    6. 제십일시에도 나가 보니 서 있는 사람들이 또 있는지라 이르되 너희는 어찌하여 종일토록 놀고 여기 서 있느냐
    7. 이르되 우리를 품꾼으로 쓰는 이가 없음이니이다 이르되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 하니라
    8. 저물매 포도원 주인이 청지기에게 이르되 품꾼들을 불러 나중 온 자로부터 시작하여 먼저 온 자까지 삯을 주라 하니
    9. 제십일시에 온 자들이 와서 한 데나리온씩을 받거늘
    10. 먼저 온 자들이 와서 더 받을 줄 알았더니 그들도 한 데나리온씩 받은지라
    11. 받은 후 집 주인을 원망하여 이르되
    12. 나중 온 이 사람들은 한 시간밖에 일하지 아니하였거늘 그들을 종일 수고하며 더위를 견딘 우리와 같게 하였나이다
    13.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14.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15. 내 것을 가지고 내 뜻대로 할 것이 아니냐 내가 선하므로 네가 악하게 보느냐
    16. 이와 같이 나중 된 자로서 먼저 되고 먼저 된 자로서 나중 되리라 [ 마 1-16 ] 아멘.

  7. 안성빈 2009.07.08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일에서만 그런줄 알았더니 여기서도 사진이 대부분 안나오네.
    인터넷 해킹사태 때문인지도 모르겠다.
    어제 순전히 제목때문에 돌파력이라는 책을 한번 읽어볼까 하고 샀는데
    왠일인지 네 생각이 나더라구. 마침 그러고나서 메일을 보니 네 메일이 와있네.
    아무튼 잘읽었고 수고! ^^

  8. 가이브러쉬지 2009.07.09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만들었다! ㅋㅋ ^^

  9. 박영애 2009.07.09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주만지 기자 박영애 입니다~
    좋은 글 너무 감사합니다.^^*
    잘 보고 있어요~~

  10. 최선미 2009.07.10 0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그때 보이는 것은 전과 같지 않으리라."
    조선시대 어느 문인이 했다는 이말이 떠오르는 군.. . ^^

    이번호도 잘 읽었고, 사휴들어가면 한번 놀러갈테니 임산부 몸보신 좀 시켜줘~~ ^^